세타필 스토리

No.1 보습 전문 더마 브랜드

세타필(Cetaphil)은 스위스 글로벌 제약회사 갈더마를 대표하는 보습 전문 더마 브랜드입니다. 1947년 출시된 이후 70년 넘는 시간에 걸쳐 피부 전문가가 권장해온 브랜드로, 전 세계적으로 민감한 피부를 가진 사람들이 피부 관리를 위해 세타필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세타필은 오랜 시간 축적해온 피부 과학 노하우를 통해 건조하고 민감한 피부를 강화하고 보호하는 다양한 솔루션을 제안합니다. 모이스춰라이저 뿐 아니라 클렌징 폼, 바디워시 등 클렌징까지 다양한 라인업을 구축해 얼굴부터 바디까지 부드럽고 촉촉하게 케어할 수 있게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장시간 지속되는 촉촉함과 부드러운 사용감은 세타필 고유의 특징으로, 저자극의 순한 성분을 사용해 신생아부터 성인까지 가족 모두의 피부 건강을 책임지고 있습니다.

 

브랜드 철학

세타필은 ‘뛰어난 스킨 케어는 밝게 빛나고 탱탱한 피부로 이어지고, 건강한 피부는 건강하고 활기찬 삶을 이끄는 밑바탕이 된다’는 철학 아래 다양한 피부 고민을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철학은 브랜드 이름에서부터 발견할 수 있습니다. ‘세타(Cet)’는 ‘세테아릴알코올’이라는 보습제에서 따온 것이고 ‘필(phil)’은 사랑이라는 의미로, ‘촉촉하고 부드러운 피부에 대한 사랑’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세타필 스토리